폴리스타임즈 : [기고]명절, 떡국 먹기 전 문단속부터 철저히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8년 2월 21일 수요일
뉴스홈 >
2018-02-0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기고]명절, 떡국 먹기 전 문단속부터 철저히
기자이름없음 

경남 김해서부경찰서 장유지구대 순경 정 주 진

명절이 되면 고향을 떠나 타지에서 생활하던 사람들이 가족들을 만나기 위해 설레는 마음을 안고 고향으로 간다. 따라서 많은 사람들이 장시간 집을 비우게 된다. 하지만 명절과 같은 긴 휴가철만 기다리는 빈집털이범이 많다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 

최근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명절에 빈집털이 범죄가 20% 증가하고, 전체 주거침입 범죄 중 30%가 늘어난다고 한다.

즐거운 마음으로 시작된 명절연휴, 연휴가 끝날 때도 같은 마음으로 돌아오기 위해 출발 전 몇 가지만 생각하자.

먼저 문단속을 철저히 해두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현관문은 물론 베란다, 각 방의 창문 등 사람이 침입할 수 있는 문은 반드시 잠그고 가는 것이 좋다.

또한, 거실 전등이나 TV를 예약제로 설정해 늦은 밤 시간대에 켜지게 해두거나 작은 불 하나정도 켜두는 것도 좋다.

그리고 우체국에 ‘우편일괄배송서비스’를 신청하면 밀린 우편물을 연휴가 끝나고 귀가 후 우편물을 한 번에 수령할 수 있어 우편물이 쌓이지 않아 침입범죄를 예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가까운 지구대나 파출소에 ‘빈집사전신고제’를 신청하자.

빈집사전신고제란 집을 비우는 기간 동안 경찰이 집 주변을 주기적으로 순찰하는 것으로 연휴기간 침입범죄 예방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오랜만에 가족, 형제들을 만나 즐거워야할 설 연휴가 슬픔 속에 잠기지 않도록 위의 몇 가지를 반드시 숙지하여 빈집털이범으로부터 소중한 재산을 지키고 명절연휴가 좋은 추억으로 남기를 바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기자이름없음 
섹션 목록으로
[경기남양주경찰서]'인권 ...
[울산 남구청]스쿨존 등·...
[구리시]CYS-NET 보고대회 ...
[인천남부경찰서]아동안전 ...
[대전서부경찰서]사회적약...
다음기사 : [충남태안경찰서]상습 전선 절도범 검거 (2018-02-05)
이전기사 : [기고]명절, 떡국 먹기 전 문단속부터 철저히 (2018-02-0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요즘 사화적으로 유사수신에 피해자...
그렇군요.......
부를수록 그리운 어머니! 눈물난다. ...
어머니~ 보고프고 그리운 내 어머니....
2036
이무영 전국취재본부장. 서울특별시장상 수상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청소년정보보호정책
상호명: 폴리스타임즈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등록일자:2007년12월13일 발행    발행인·편집인: 손준용
주소: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사능로 620번길 137-19    청소년보호책임자: 손준용
대표전화: 031-528-0112    팩스:031-528-4112    HP: 010-9282-2894    E-mail: 2580press@hanmail.net
폴리스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2008 WWW.POLICE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