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스타임즈 : [경기남부지방경찰청]‘안전한 경기 행복한 도민’ 모토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뉴스홈 >
2019-09-1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경기남부지방경찰청]‘안전한 경기 행복한 도민’ 모토
민생치안 중심의 인력증원으로 '도민 안전'에 최선
손준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경기도 남부지역의 치안업무를 총괄하는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전국 18개 지방청 중 서울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인구와 31개찰서를 관할하고 있으며, 지속적인 인구 증가와 함께 치안수요도 증가하고 있다.

♦16년 7월 9,315,932명 → 19년 7월 9,752,738명(4.7%, 436,806명 증가)

또한 서울시 면적의 17배에 달하는 광활한 면적과 도시, 농촌이 함께 공존하고 있어 각 지역 실정에 맞는 맞춤형 치안활동이 필요한 지역이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청장; 배용주)은 ‘안전한 경기 행복한 민’을 모토로 민생치안 중심의 현장인력을 증원해 모두가전한 경기를 만들기 위해 힘쓰고 있다.

경기경찰청은 매년 현장 중심의 인력을 경찰청 요청해 2017년부터 현재까지 전국 인력 증원 5,940명의 18.4%인 1,097명을 배정받아 지역경찰, 학대예방, 교통관리 등 민생치안 분야 중심으로 배치했으며,

2016년 사이버안전, 2018년 과학수사과 직제 신설을 통해 날로 지능화, 첨단화되고 있는 사이버 범죄의 대응 및 신속한 현장감식 체계 구축 등 업무에 대한 전문성 또한 높아졌다.

특히 민생치안 중심의 인력 배치를 통해 국민의 부름에 가장 먼저 달려가는 지역경찰과 사회적 약자 보호의 대표주자인 여성청소년과의 인력 증원으로 치안안전을 한층 강화했다.

2016년 7,050명이였던 지역경찰 인력을 609명(8.6%) 증원해 7,659명을 배치하고, 4조2교대 지역경찰관서를 20개소 추가 확대해 141개소를 운영하는 등 치안안전 강화와 최일선 지역경찰관의 건강권 및 업무만족도 향상에도 기여하고 있으며,

지역별 특성에 맞춰 주민여론을 청취 후 환경개선과 탄력순찰을 병행하는 ‘우리동네 안심순찰’ 등 범죄예방 활동으로 2016년 7월 1,317,435건이었던 112신고 건수가 2019년 7월 1,259,375건으로 58,060건(4.4%) 감소하는 등 주민에게 질적으로 향상된 치안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여성청소년과도 인력증원 및 재배치를 통해 2016년 844명에서 2019년 현재 980명(16.1%) 증원에 따라 경찰관 1인당 평균 가정폭력(아동학대 등) 재발우려 관리 가정 수 감소로 관리 가정에 대한 사후 모니터링의 질적 제고 및 효율 증대가 기대된다.

가정폭력 범죄 사건처리율은 2017년에 신고 대비 검거율이 14%에 불과하였으나, 2019년에는 20.7%(6.7%p↑), 아동학대는 18.2%에서 20%(1.8%p↑)로 증가하는 등 현장 대응력이 한층 강화되는 성과 얻었다.

그러나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늘어나는 관할 인구와 치안수요로 인해 경기남부경찰청의 경찰관 1인당 담당인구는 567명에 달해 전국 평균인 429명이 되려면 5,509명의이 추가적으로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경기남부경찰청은 지속적인 인력 증원 노력과 함께 치안환경 변화를 분석, 각 경찰서의 자율과 책임 하에 인력 재배치를 시행하는 등 효율적인 조직 운영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으며,

특히 현장 인력이 부족한 지역에 대해 특별형사대 2개 중대를 선별적으로 배치하고 2017년부터 불법체류자 1,086명, 수배자 2,835명, 기타 형사범 3,046명 등 총 6,967명을 검거하는 등의 성과를 얻었다.

경기남부경찰청 관계자는 올해 국회 심의가 진행 중인 내년도 인력증원에 대해 기대를 갖고 있으며, 앞으로도 모든 도민이 안전하다고 느낄 때까지 임감을 갖고 효율적인 조직 운영을 통해 민생침해범죄를 엄단하는 치안 안정화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손준용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인천삼산경찰서]부평종합...
[경기구리경찰서]'토평지구...
[남양주시]‘고요한택시 취...
[남양주시]남부희망케어센...
[경기 구리소방서]화재피해...
다음기사 : [기고]이제는 때가 됐다, 수사구조개혁 (2019-09-17)
이전기사 : [기고]신뢰받는 경찰, 사랑받는 경찰로 어떻게 거듭날 것인가? (2019-09-1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요즘 사화적으로 유사수신에 피해자...
그렇군요.......
부를수록 그리운 어머니! 눈물난다. ...
어머니~ 보고프고 그리운 내 어머니....
2036
구리전통시장 불법노점관련 취재기사 안내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청소년정보보호정책
상호명: 폴리스타임즈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등록일자:2007년12월13일 발행    발행인·편집인: 손준용
주소: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사능로 620번길 137-19    청소년보호책임자: 손준용
대표전화: 031-528-0112    팩스:031-528-4112    HP: 010-9282-2894    E-mail: 2580press@hanmail.net
폴리스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2008 WWW.POLICE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