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스타임즈 : [부산지방경찰청]외사과 항만경찰대,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17년 9월 23일 토요일
뉴스홈 >
2017-09-1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부산지방경찰청]외사과 항만경찰대,
청렴하고 따뜻한 인권친화적 항만경찰 추진
옥창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부산지방경찰청 외사과 항만경찰대(대장: 전헌두)는 12일 존중·정의·소통·공감의 4대 가치를 기반으로 역량을 집중해 내·외국인 주민과 함께하는 ‘청렴하고 따뜻한 인권친화적 항만경찰’로써 선진 외사항만 경찰상 구현을 추진한다. 고 밝혔다.

전국 유일의 항만경찰대인 부산경찰청 외사과 소속 부산항만경찰대 전헌두 대장은 추진 배경에 대해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 입항하는 한·일 여객선과 크루즈선 승선자들의 보안검색 지도·감독 등 업무를 하면서 내·외국인으로부터 공감받는 외사활동과 ‘인권’을 제대로 알고 지켜 치안고객만족도 및 청렴도 향상에 기여할 목적"이라고” 말했다.

“특히, 국제크루즈선 이용객 중 사회적 약자 위치에 있는 외국인 여성에 대한 적극적인 인권보호 방안을 마련, 선진 글로벌 외사항만경찰로 거듭날 수 있도록 인권친화적 외사경찰상을 정립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청렴하고 따뜻한 인권친화적 항만경찰’ 사례를 보면, 지난 8월 16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제2 C.I.Q(세관, 출입국관리, 검역)내에서 국제크루즈선 대리점 한국인 간부가 이 크루즈선에 승선한 외국인 의사의 말을 인용해 “의사의 이탈리아 국적 아내가 오늘 출항하는 국제크루즈선을 타고 떠나야 하는데, 출항 시간이 임박한 현재까지도 소식이 없다”는 내용을 항만경찰대 크루즈 현장 근무 경찰관에게 알려왔고,

신고를 접수한 항만경찰대 경찰관은 “부인이 현재 몸이 불편하거나 과거 특정한 병력(病歷)이 있느냐”고 질문한 뒤, 이에 신고자가 “의사의 아내는 평소에 건강하지만 과거 ‘지남력(指南力) 장애’라는 특이병력을 갖고 있고, 그 병은 시간적, 공간적 개념을 잘 모르는 것이 환자의 주증상이다” 설명하자.

이후 신고자가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2층 게이트 앞에 아내가 있음을 통화로 확인하고 알려준 즉시, 항만경찰대 직원이 부산경찰청 112상황실에 전화를 걸어 요보호자의 현재 위치와 심신 상태에 대해 자세히 전파했고, 부산경찰청 상황실로부터 신고를 접수한 강서경찰서 공항파출소 직원 2명이 현장에 신속하게 출동해,

요보호자를 안전하게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까지 이송해, 오후 8시20경 신고자인 남편과 극적 상봉해 주변 승객들로부터 환호의 박수를 받았으며, 법무부와 세관의 긴급 출국수속을 거쳐 무사히 차항지 일본 고베로 출국할 수 있었다.

전헌두 대장은 “볼링에서 스트라이크를 치기 위해서는 제일 앞에 있는 1번 핀 뒤에 가려진 5번 핀을 공략해야 하는데 이유는 5번 핀이 10개의 핀을 모두 쓰러뜨리는데 가장 핵심적 역할을 하기 때문으로 5번 핀을 다른 말로 킹핀(King-pin)이다”고 한다.며

“부산경찰 업무에도 5번 핀과 같은 킹핀(King-pin) 과제가 있고, 이는 ‘활기찬 지역경찰, 안전한 우리 동네’를 시작으로 부산교통문화 바로 세우기, 사회적 약자 보호, 3대 서민경제 침해사범 단속, 청렴하고 따뜻한 인권경찰을 아우르는 ‘5대 과제’를 말한다”고 설명한 후

“부산경찰은 존중, 정의, 소통, 공감의 4대 가치를 업무수행의 기본원칙으로 설정하고, 이를 기반으로 5대 킹핀 과제를 전개하는 것으로, 앞으로도 항만경찰대는 바다의 최접전 지역에서 부산항의 안전을 지키고 시민과 함께하며 청렴하고 따뜻한 인권경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옥창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섹션 목록으로
[충남보령경찰서]동대초등...
[남양주시]별내동 4개사찰 ...
[울산동구자율방범연합회]...
[인천강화경찰서]어린이날 ...
[구리시]토평정수장 태양광...
다음기사 : [충남지방경찰청]창호 납품 사기∙입찰방해 5명 검거 (2017-09-12)
이전기사 : [부산지방경찰청]휴가철 해수욕장 주변 (2017-09-12)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요즘 사화적으로 유사수신에 피해자...
그렇군요.......
부를수록 그리운 어머니! 눈물난다. ...
어머니~ 보고프고 그리운 내 어머니....
2036
전국 취재본부장 인사 발령(2017-08-15일)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청소년정보보호정책
상호명: 폴리스타임즈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등록일자:2007년12월13일 발행    발행인·편집인: 손준용
주소: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사능로 620번길 137-19    청소년보호책임자: 손준용
대표전화: 031-528-0112    팩스:031-528-4112    HP: 010-9282-2894    E-mail: 2580press@hanmail.net
폴리스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2008 WWW.POLICE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