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지방경찰청]제1회 경북서부해바라기센터 토론대회 개최

'이것도 성폭력이예요. 우리 함께 알아가요'
뉴스일자: 2018-06-12

경북 서부해바라기센터(센터장; 이왕복)는 지난 6월 9일 김천대학교 다비드홀에서 청소년의 성폭력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가치관 확산을 위해 ‘제1회 경북서부해바라기센터 토론대회'를 개최했다.

10대 청소년의 성범죄가 날로 증가추세에 있고 집단 성폭행 등 다양한 범죄태양을 나타냄에 따라 청소년 스스로 자각할 기회를 제공하고 그 대안을 고민해 보기위해 열린 이번 대회는 지난 4월16일부터 5월21일까지 경북지역 내 다수 고등학교의 신청을 거쳐 총 9개 팀 18명이 본선에 진출, 경북경찰청장상 등 상장과 시상금 총 260만원을 놓고 뜨거운 열기 속에 진행됐으며 성주여고 윤주영 학생 등 3명이 대상을 차지, 경북도지사상(상금 50만원)을 수상했다.

(청소년 10만명당 10대 성범죄자 : 한국 11.5명 (미국 6명 / 일본 1.1명)

우수지도교사상을 수상한 진선미 교사(성주여고)아이들은 미래를 꿈꿀 수 없는 세상을 원치 않는다. 어른들이 아이들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 줄 필요가 있다.” 는 소회를 밝혔다

이왕복 센터장(김천제일병원장)이번 토론대회는 청소년들이 피해자의 입장에서 한번 더 생각해 보며, 성폭력 피해에 대한 인식 개선과 이해를 넓히는 공감의 창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하면서, 청소년 성범죄에 대한 가정과 사회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

경북 서부 해바라기센터는 지난 15.12.1일 개소, 여성가족부·경상북도·경북지방경찰청·김천제일병원 등 4자간 협업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365일 24시간 여성 경찰관과 상담원이 상주, 성폭력·가정폭력·아동학대 등 피해자에게 상담·수사·의료·법률 등 종합적인 원스톱 (One-stop)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