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미추홀경찰서]다중이용시설 불법촬영 점검 실시

다중시설 내 위장형 초소형 카메라 설치여부 점검 등
뉴스일자: 2018-07-11

인천 미추홀경찰서(서장; 김상철)는 지난 10일 신세계백화점, 롯데시네마 등 다중이용시설을 방문. 불법촬영 기기 설치 여부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여름철 급증하는 불법촬영 범죄 등 성범죄에 있어 취약한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피해예방을 위해 실시됐다.

경찰은 신세계백화점, 롯데백화점 등 관내 다중이용시설 4곳을 방문 해 화장실, 계단 등에서 불법촬영기기 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시민들을 대상으로도 성범죄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점검결과 불법촬영기기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으며, 시설 내 취약 공간(화장실, 계단)에 성범죄 위험성을 각인시킬 수 있는 예방 스티커 등을 부착했다.

김상철 서장은 “여름철 특히 급증하는 성범죄를 막기 위해서는 선제적 대응이 중요하다”며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점검을 통해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