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두레울 사회적협동조합

‘장애인과 함께하는 행복나들이’ 실시
뉴스일자: 2019-09-02

두레울 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김영직)은 지난달 31일 남양주시 호평동 소재 메가박스에서 ‘장애인과 함께하는 행복나들이’(이하 ‘행복나들이’)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참여한 장애인들이 영화 관람 시 타인에게 불편을 줄 수 있다는 우려로 영화 관람에 소극적일 수밖에 없는 실정을 감안해 상영관 하나를 대관. 진행했으며, 두레울 조합원과 장애인 1:1 맞춤케어로 총65명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팝콘과 콜라를 먹으며 유쾌하거나 위험 위급한 장면에서 함께 웃고 즐기며 영화 관람에 몰두했으며, 재난상황을 극복하는 내용의 영화 ‘엑시트’를 통해 재난에 취약한 장애인과 그 부모에게 유익한 시간이 됐다.

두레울사회적협동조합 김영직 이사장은 “이번 행복나들이는 장애인의 정서함양 및 문화체험 활동에 도움이 되는 영화관람을 통해 장애인의 만족도를 충족시켰으며, 앞으로 두레울사회적협동조합에서는 ‘행복을 이어주는 사랑의 징검다리’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