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가평경찰서]실종 96세 치매노인 발견 유공자에 감사장 수여

뉴스일자: 2020-05-11

경기 가평경찰서(서장; 서민)지난 6일 실종됐던 A(, 90대)의 조기 발견에 기여한 유공으로 요양보호사 L(50대)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90대의 고령의 나이로 치매를 앓고 있으며 지난 3일 한 차례 실종됐다 구조됐던 일이 있었는데. 지난 5일 밤 9시경 A씨가 다시 실종됐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청평파출소 직원들과 평소 A씨를 돌봐주던 L씨가 함께 새벽까지 수색에 나섰다.

L씨는 A씨가 자주 갈만한 곳들을 파악해 수색 범위를 좁히고 빠르게 수색할 수 있도록 도왔으며 수색도중 6일 아침 7시경 호명산 근처 폐가 부근에서 신음소리가 나는 것을 듣고 경찰관과 함께 확인결과 A씨가 도랑에 빠져 움직이지 못하는 것을 발견하고 재빨리 구조해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큰 공로를 세웠다.

서민 경찰서장은 자칫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실종사건을 빠른 시간내에 해결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L씨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가평경찰은 지역주민들과 함께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