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방경찰청]대전시 79개 동 행정복지센터와 협력

학대피해아동 조기발견 및 보호체계 강화
뉴스일자: 2020-07-22

대전지방경찰청(청장; 최해영)은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사회적 안전망 강화를 위해 대전광역시 79개 동 행정복지센터와 학대피해아동 조기발견 및 보호 체계를 강화한다.

주민 일상생활과 더 밀접하게 업무 중인 행정복지센터는 아동학대 의심 징후를 발견하게 되면 조기에 관할 경찰서 학대예방경찰관과 공동으로 피해아동 보호에 나서게 된다.

이에 경찰은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피해아동 보호 및 가해자 교정을 위한 솔루션 사례회의를 진행하며 피해아동의 지역사회 보호 인프라 연계와 유관기관 협업체계를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대전경찰청 관계자는 112를 통한 아동학대 신고를 기다리지 않고 아동학대 의심단계부터 적극적으로 개입하는 아동학대 예방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며, 이를 위해 대전시, TJB 등과 함께 아동학대에 대한 사회적 인식 확산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