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찰청]이중 철문 잠그고 영업한 일반음식점 적발

뉴스일자: 2021-01-08

부산경찰청은 7일 오후 9시부터 지자체 등과 유흥주점 등 37개소에 대한 합동점검을 벌여 1개 업소를 감염병예방법위반으로 단속했다.

경찰은 이날 오후 1110분경 사하구 소재 홀덤펌(술을 판매하며 카드게임을 할 수 있도록 시설을 구비 손님들이 이용하는 주점) 일반음식점에서 사전에 인증된 손님들을 대상으로 이중 철문을 잠그고 영업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119와 공조로 출입문 강제 개방 후 비밀영업을 한 업소를 단속, 업주 및 손님 등 16명 적발했다.

또한 112신고를 접수받고 일반음식점 1개소(오후 9시 이후 영업제한위반)와 춤교습소 1개소 등 2개소를 단속했다.

부산경찰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자체와 합동으로 단속 활동을 강화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사진: 부산경찰청 제공)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