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스타임즈 : 김미정 기자의 올바른 성교육(제52)
HOME 회사소개 이용약관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기본스킨 오렌지스킨 보라스킨 연두스킨 그레이스킨
2022년 8월 10일 수요일
뉴스홈 > 기고
2015-03-1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미정 기자의 올바른 성교육(제52)
여성을 괴롭히는 밤꽃향..정액 음용 효과(SEMEN DRINK EFFECT)
김미정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도저히 참을 수 없는 내 남자의 정액 맛- 정액 다이어트나 해볼까??|

(사례1)

저희는 신혼부부인데요.

남편에게 펠라치오를 잘 해주려는 편인데, 하다보면 정액이 조금씩 나와서 잠시 입에 물고 있다가 뱉기도 하고 그래요.

그런데 요즘에는 야동에 나오듯이 정액을 먹어달라고 하기도 하고, 손으로 받아 핥아 먹는 모습도 보여 달라고 자꾸 강요를 하는데.. 어떻게 해야 하죠?

(사례2)

남친과 술을 마시다가 분위기가 좋아져서 포르노 배우들처럼 폭풍 섹스를 하게 되었는데요

마지막에 남친이 정액을 먹어달라고 해서 비렸지만 참고 꾹 삼켰답니다.

끝나고 나서 내가 왜 이렇게까지 하고 있을까 후회도 되고 속도 안좋고 그래서 짜증이 나네요.그런데 깨끗한 정액은 먹어도 상관없는 거죠?

(사례3)

저는 좀 뚱뚱한데요..

덜먹고 운동도 하고 있지만, 정액이 칼로리도 낮고 다이어트에 효과도 있다기에 시도해 보려구요.

남친 정액을 먹어 보면 영양 보충과 다이어트 효과가 정말 나타날까요?

(사례4)

남자친구와 성관계할 때 삽입 운동은 하지 않고, 입으로 정액을 받아 마실 경우 임신 가능성이 있나요?

(사례5)

고등학교 남학생입니다.

야동을 보면서 자위를 하다가 너무 흥분이 되고 호기심이 발동 되서 그만 제 정액을 먹어 버렸는데요.

정신을 차리고 보니 제가 변태 같기도 하고.. 자기가 자기 정액을 먹고 혹 병에 걸리는건 아닌가요?

상담 내용이 불쾌하시더라도 이해해 주시길 바랄게요. 지금 마음이 불안해서요.

(사례6)

다름이 아니라 남친 성기를 입으로 애무하는데 제 입안에 사정을 했어요. 전 너무 놀라 특유의 향과 역한 맛 때문에 뱉고 말았는데요

남친한테 미안하네요..상처받을까봐.. 걱정도 되고요. 정액 먹는거 인체에 무해 하다던데.. 맞나요?

혹시 아무렇지 않게 삼키는 방법이 있을까요? 이상한 고민 같지만 오해하지 마시고..남친이 걱정 돼서요.

사랑하는 마음을 보여주고 싶은 겁니다. 자세한 답변 꼭 부탁드려요.

(사례7)

정액이 피부 미용에 좋다고 해서 진짜 미식거리고 역겨운 걸 꾹 참고 여러번 먹기도 하고 피부 트러블이 있는 곳에 열심히 발라 보았는데 아무 효과도 보지 못하고 피부 발진만 일어났어요.

(사례8)

남친이 평소 정말 잘해 주는데, 성관계할 때 자기 정액 먹어달라고 자꾸 보채서 고민 입니다.

얼마전에는 남친이 억지로 펠라치오를 요구하며 입에 사정했는데, 제가 도저히 못참고 토해버리니까.. 남들 다 하는거 너는 왜 그것도 못해주냐?며.. 노려 보는데.. 너무 슬프고 무섭더라구요.

그런데 다행히 꿈속에서 일어난 일 이었습니다.

착하고 다정한 남친 이지만, 제가 자꾸 싫다고 거부하면 헤어지자고 할지도 모르는데.. 저는 어떻게 할까요?

(사례9)

친구들이 정액을 한번만 먹으면 몇만원 준다고 해서.. 용돈도 떨어지고 하니, 그러기로 했는데요.

도중에 실패하면 제게 따블로 돈을 물으라고 하네요. 정말 참느라.. 힘들었습니다.

(사례10)

여친과 성관계를 하다가 제 정액을 먹어달라고 한적이 있어서 여친이 먹은적이 있는데요

얼마전에 여친이 내가 니 정액 먹어줬으니까, 너도 니 정액 받아서 니가 먹는거 자기에게 보여주라고 하네요.

너무 단호하고 진지하게 말해서 당황스럽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장난 아니고.. 정말 심각해요.

................................................................................................................

인천 Y구에 사는 30대 초반 기혼 여성 A씨는 사랑하는 남편과 성관계를 하는 도중 정액을 손바닥으로 받아 먹어 달라는 남편의 요구를 들어주다 한쪽 눈에 정액이 튀어 들어가고 얼굴 트러블이 난 곳에 정액이 묻어 대략난감 하지 않을 수 없었다고 한다.

A씨는 당황한 나머지 얼떨결에 눈을 비비고 비눗물로 얼굴을 얼른 씻어 냈는데, 충혈 된 눈 상태가 아무래도 걱정이 돼서 안절부절 못하고 있다가 늦은 밤에 상담 요청을 해왔다.

정액이 피부에 난 상처에 묻었을 때는 바로 씻어주면 문제가 없지만, 방치하면 오염 되어 염증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그리고 눈은 천연 방어기제인 눈물을 가지고 있어 정액이나 다른 점성의 물질이 약간 들어가도 눈 안으로 들어가지 않고 눈물이 저절로 나오면서 같이 정액도 흘러 나오기 때문에 안심해도 된다.

"정액을 먹어도 괜찮은 건가요?" "정액 맛이 궁금합니다. 먹어봐도 될까요?" "정액이 다이어트에 정말 효과가 있나요?"

정액은 단백질과 각종 무기질의 집합체이고, 정액 속에 ‘시자르’라는 성분은 여성의 난소암 예방 효과가 있다고 하며, 원활하고 즐거운 성생활은 면역력을 높여주고, 피부를 윤택하게 해,둘만의 친밀감,행복감을 유지해 주는 등 삶의 질을 향상 시켜 주는데 일조하는 이로운 점이 있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여기 사랑하는 남성의 정액 음용 강요로 인해 힘들어 하는 여성들의 이야기가 있다.

또, 호기심에 자위행위 후 자기 정액을 먹거나 피부에 바르는 사례들도 종종 있다.

정액은 남성의 생식기에서 분비되는 액체로 전립선액,부고환액,정자 등으로 구성되어 있고, 그 맛은 씁쓸하며 비릿하다 할 수 있다.

질병과 성병이 없는 깨끗한 정액을 먹으면 건강과 미용에 해롭다는 연구 발표는 없지만, 위의 사례들과 같이 성생활을 할 때 정액을 무슨 보약 처럼,사랑의 징표처럼 억지로 먹어야 될 이유는 어디에도 없다.

정액은 우리 인체에 무해하다. 그래서 여성이 상대 남성의 정액을 음용했을 때 영양학적으로 소량의 아미노산을 복용한 것 일뿐 눈에 띄게 이로움이란 없고, 억지로 마시면 비위가 상해 구토하거나 속이 뒤집히는 불편하고 불쾌한 증상이 일어나 감정도 상하고 서로에게 문제가 될 수 있다.

또 질병이나 성병이 있어 이미 세균에 감염된 남성의 정액은 삽입 성교로도 감염이 될 수 있지만, 구강 내 상처,염증이 있거나 잦은 구강 성교 시에도 단순 포진이나 HIV,구강암,식도암의 노출률을 높일 수도 있다.

정액의 냄새는 ‘밤꽃향’과 유사한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이 ‘밤꽃향’은 전립선에서 나오는 스펠민,유산,인산,단백질 등의 냄새가 복합되어 만들어지는 것이며, 먹거리나 나이,인종,호르몬 분비 차이로 냄새가 달라진다는 것은 근거가 없는 속설이고, 오히려 심신의 컨디션이 어느 정도 영향을 줄 수가 있는데, 잦은 정액 사정이나 피로와 스트레스가 심할 때 평소보다 더 유쾌하지 못한 냄새가 날 수 있다.

정액은 성관계시 윤활유 역할을 하며, 여성 질속의 산성을 중화시켜 정자들이 난자에 잘 도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성인 남성들이 한번 사정 시 배출하는 정액의 양은 2~5mL정도이고, 1mL 당 6천만 마리 정도의 정자가 들어있다.

남성의 정액은 온몸의 장기가 협동하여 3~4일에 한번씩 만들어지는 고귀한 원소로 내 몸 안에서 나오는 깨끗한 하얀 혈액과 같다고도 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좀 더 진지하고 신중하게 생각해야할 부분은 성관계시 정액을 음용하는 일이 심리적으로 서로를 편안하고 즐겁게 할 수 있는가를 진정으로 고민해 봐야 할 것이다.

모든 남성들이 그렇지는 않지만, 대개의 남성들은 상대가 자신의 정액을 먹어주는 일이 상대방의 사랑을 확인하는 표시 같고, 매우 흥분도와 쾌감도를 높이는 긍정적인 행위로 이해하는 사례들이 많으나, 여성들의 입장에서는 대부분 냄새도 감당하기 힘들고,토할 정도로 비위가 상하는 곤욕스러운 스트레스가 될 수 있다.

조작 된 음란물에서는 포르노 배우들이 성관계 도중 정액을 사정하는 모습을 보여 주거나, 먹는다거나,마사지를 하며 바르는 것이 자연스럽고 흔하지만, 실제 성생활에서는 상대가 원하지 않으면 절대 강요해서는 안 될 것이다.

정액을 먹던 바르던 둘만의 합의하의 선택권이고 결정권이지만, 하기 싫은 성행위를 억지로 하는 것은 고차원의 사랑 놀이가 아니라 진정한 기쁨과 자유를 누릴 수 없는 성폭력이 될 수 있음을 기억해야 할 것이다.

사랑을 바탕으로 존중과 배려,인격과 윤리가 없는 무의미한 성관계는 과감히 거부하거나 하지마라.

그리고 정액 음용이 아니더라도 세상에는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맛있게 먹고 마시며 즐길 수 있는 것들이 너무나 많다..

마지막으로 칼로리가 낮은 정액 음용으로 다이어트 효과를 기대 하느니, 차라리 두부나 계란,콩류를 적당히 섭취 하고, 걷기나 조깅,줄넘기,훌라후프,자전거를 꾸준히 열심히 하는게 더 건강에 유익하고 도움이 될 것이다.

Sexual Intercourse Technician [성문제상담전문가&칼럼니스트] 김미정 기자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미정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기고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다음기사 : 김미정 기자의 올바른 성교육(제52) (2015-03-15)
이전기사 : 김미정 기자의 올바른 성교육(제52) (2015-03-15)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요즘 사화적으로 유사수신에 피해자...
그렇군요.......
부를수록 그리운 어머니! 눈물난다. ...
어머니~ 보고프고 그리운 내 어머니....
2036
제20대 대통령선거 관련 각 정당의 후보공약 보도자료...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알립니다 청소년정보보호정책
상호명: 폴리스타임즈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등록일자:2007년12월13일 발행    발행인·편집인: 손준용
주소: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읍 사능로 620번길 137-19    청소년보호책임자: 손준용
대표전화: 031-528-0112    팩스:031-528-4112    HP: 010-9282-2894    E-mail: 2580press@hanmail.net
폴리스타임즈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2008 WWW.POLICETIME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