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홍성소방서]간판 탈락에 신속한 대응으로 큰 피해 막아.

강풍으로 간판 전신주 방향으로 기울면서 화재 발생, 1명 인명구조
뉴스일자: 2022-09-20

충남 홍성소방서(서장; 김경철)는 지난 19일 강풍으로 인한 간판 탈락에 신속한 대응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

소방서는 제14호 태풍 난마돌의 영향으로 충남 홍성지역에 강풍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1116분 홍성군 월산리 소재의 한 상가 건물에서 간판이 바람에 떨어졌다는 신고를 받고, 신속하게 현장에 출동했다.

현장 통제 및 안전조치 도중 강풍으로 간판이 전신주 방향으로 기울어지며 스파크가 발생했으며, 건물 1통신단자함에서 소량의 화염이 발생하는 것을 발견하고, 즉시 방수해 화재를 진압했다.

소방서는 건물  인원을 신속히 건물 밖으로 대피시키고, 스파크로 건물이 정전되면서 엘리베이터에 갇힌 구조대상자 1명을 안전하게 구조했다.

백승제 현장대응단장은 연이은 태풍으로 외벽ㆍ간판 등 구조물이 낙하할 우려가 크다간판이나 옥외 시설물 등은 흔들리거나 떨어지지 않도록 단단히 고정하고, 녹이 슬거나 헐거워져 낙하위험이 있는 곳은 없는지 주기적인 점검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