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찰청]'응급입원 현장지원팀' 발대식 개최

도내 전 지역의 고위험 정신질환자 응급입원 처리를 24시간 전담
뉴스일자: 2022-11-20

경상북도경찰청(청장; 최종문)1118일 구미 응급입원 현장지원팀 사무실(광평치안센터)에서 응급입원 현장지원팀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최종문 경북경찰청장, 이순동 자치경찰위원장, 구미시 보건행정과장, 미래로병원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도내 최초로 만들어진 응급입원 현장지원팀은 현장경찰이 고위험 정신질환자를 응급입원 시킬 때 직면하는 고충사항을 해소하고, 의료기관 입원연계 처리의 전문성 향상 및 치안 공백을 해소하기 위해 설치됐다.

구미시 광평동 소재 광평치안센터 내에 사무실을 마련하고 현장지원팀이 24시간 도내 전 지역의 응급입원 의뢰건을 담당하고 있다.

경북경찰청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고위험 정신질환자의 응급입원 조치 건수는 총 456건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보다 112건 늘었다.

특히 구미권역의 조치 건수가 212건으로 도내에서 가장 많다.

사회 환경 변화에 따라 정신질환자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전체 범죄는 감소 됨에도 불구하고 정신질환 범죄 비율은 증가 추세다.

최종문 경북경찰청장은 이번 응급입원 현장지원팀 신설을 통해 현장경찰의 업무를 경감시켜 긴급사건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지고 의료기관 치료연계 과정의 전문성을 제고, 정신질환자의 인권보호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