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해경]민·관·군 합동 해상 테러 대응 훈련 실시

테러· 인명구조·방제 등 복합 상황 대응을 통한 전시 항만 방호 대응 능력 점검
뉴스일자: 2023-08-23

울산 해양경찰서(서장: 정욱한)23일 오후. 한국석유공사 원유부이 인근 해상에서 2023년 을지연습과 병행하며 민··군 합동 해상 테러 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복합 상황(테러·인명구조·방제)에 대해 유관기관과 합동 대응함으로써 전시 항만 방호 대응능력을 점검하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됐으며 울산해양경찰서, 남해지방해양경찰청, 육군 127여단, 해수청, 울산항만공사, 한국석유공사 울산지사, 해양환경공단에서 참여했고, 울산해경 경비함정과 연안구 조정을 포함해 총 15척의 함정과 약 150명의 인원이 동원됐다.

훈련 진행은 전시에 생계를 위해 조업 차 출항한 어선이 신원미상의 인원에게 피랍되자 인질을 구출하고 테러 용의자를 추적하던 중, 어선이 원유 부위에 접안하고 있던 유조선과 충돌해 기름이 유출돼 방제 작업을 진행하고 탈출한 용의자를 육상에서 체포하는 시나리오로 실시됐다.

정욱한 서장은 항만 방호 훈련을 을지연습과 병행함으로써 울산항만을 관리하는 여러 기관이 전시 비상사태에서도 대응을 할 수 있는 역량을 함양하고 안보체계를 확립하는 계기가 됐다.” , “이번 훈련에 적극 협조해 준 유관기관에 감사드린다.” 고 전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